10명 확정, 오는 22일 시청에서 수여

원주시청사 [사진=원주시]

원주시는 2021년 개인택시운송사업 신규면허 대상자 10명을 확정 발표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신규면허 공급은 지난 3월 30일 신청 공고를 통해 접수한 22명 가운데 택시 분야 10명을 확정해 오는 22일 시청 투자상담실에서 개인택시운송사업 면허증을 수여할 계획이다.

시는 제4차 택시총량 및 중장기 공급 계획에 따라 2020년 10대를 시작으로 2021년 10대, 2022년 9대 등 총 29대를 공급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29대의 택시 공급이 차질 없이 완료되면 시민들의 교통편의 증진과 택시 운수종사자들의 사기 진작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신규면허 공급으로 인해 원주지역 개인택시는 1202대에서 1212대로 늘어나게 됐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