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청 공무원노동조합은 8일 노동조합 사무실에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회공헌 협약식을 갖고 원주지역 저소득층 어린이를 지원하는 재단 활동에 동참하게 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우해승 노조위원장, 이창수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강원지역본부장과 원주시의회 이숙은 행복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숙은 행정복지위원장과 이창수 본부장, 그리고 우해승 위원장(왼쪽 두 번째부터)이 협약식 후 ''원주시청 공무원노동조합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나눔을 공유합니다' 명패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원주시청 제공]
이숙은 행정복지위원장과 이창수 본부장, 그리고 우해승 위원장(왼쪽 두 번째부터)이 협약식 후 ''원주시청 공무원노동조합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나눔을 공유합니다' 명패 앞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원주시청 제공]

 

협약식을 통해 원주시청 공무원노동조합은 후원금 모금, 캠페인, 봉사 활동 등 원주지역 저소득층 어린이들에 대한 공적영역의 관심을 높이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로 했다.

우해승 위원장은 "공무원의 사회적 인식이 여전히 좋지 않다.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인식 개선을 추진하되, 실질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협약식을 맺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창수 강원지역본부장은 "원주시의 공무원노동조합과 협약식을 갖고 협력한다는 사실이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며 "가교역할을 해주신 이숙은 의원께도 감사드리고, 협약식을 계기로 공적영역에서 기부와 봉사에 대한 관심이 커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숙은 의원은 "이번 협약을 통해 독자노선을 걷고 있는 원주시청 공무원노동조합이 투쟁적 이미지를 탈피하고 주민과 함께하는 노조로 이미지를 쇄신하길 바란다"며 "양 기관이 어려운 환경에서 자라는 어린이의 교육에 관심을 갖고 협력한다면 긍정적인 효과가 더 클 것이라 기대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