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일반직 20명 등 역대 최다인원 채용
- 모든 지원자에게 공정한 기회부여를 위해 블라인드 방식 채택

부산도시공사 전경 (출처= 부산도시공사)
부산도시공사 전경 (출처= 부산도시공사)

 

부산의 발전을 선도하는 부산도시공사는 18일 신입 및 경력사원 공개 채용을 통해 31명을 채용한다고 밝혔다.

채용 직렬 및 인원은 ▲일반직 총 20명(행정 일반 6, 행정 장애 1, 전산 2, 토목 1, 조경 1, 건축 5, 기계 1, 전기 1, 통신 2) ▲운영직 총 3명(청소년지도사 1, 전산 1, 시설운영 1) ▲무기계약 전문계약직 총 2명(보건관리자 1, 안전관리자 1) ▲기간제(2년) 전문계약직 총 2명(변호사 1, 노무사 1) ▲공무직 총 4명(관리사무소장 1, 미화 2, 시설운영 1)이다.

원서 접수기간은 오는 28일부터 5월 4일까지로 '부산시 공공기관 통합채용사이트'에서 온라인으로만 지원 가능하다.

필기시험은 5월 21일에 실시할 예정이며, 6~7월 중 면접시험을 진행해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채용 절차는 신입사원의 경우 필기전형(전공과목 및 NCS직업기초능력평가) 및 1·2차 면접전형으로 진행되고 경력사원의 경우 필기전형(NCS직업기초능력평가) 및 면접전형으로 진행된다.

공사 관계자는 " 모든 지원자에게 공정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블라인드 채용 방식을 통해 입사지원 단계부터 편견을 유발할 수 있는 항목을 배제할 계획"이라며 " 지원자의 직무능력, 사회적응능력, 인성 등을 중심으로 검증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