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권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이12일 캄보디아 칸달주 꼬레아루 초중등학교에서 열린 '캄보디아 초중등학교 체육시설 개선 및 도서지원' 기부금 전달식에서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창권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두번째)이 12일 캄보디아 칸달주 꼬레아루 초중등학교에서 열린 '캄보디아 초중등학교 체육시설 개선 및 도서지원' 기부금 전달식에서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이창권 KB국민카드 사장이 취임 후 처음으로 해외 현지법인 순방에 나섰다.

12일 국민카드에 따르면 이 사장은 지난 9일 태국 현지법인 KB제이캐피탈을 방문해 영업 현황을 점검하고, 조인트벤처(JV) 파트너인 태국 제이마트(Jaymart)그룹 경영진과 향후 전략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캄보디아에 도착한 이 사장은 KB대한특수은행의 영업 현장 방문, 현지 직원들과의 소통시간과 함께 캄보디아 내 KB금융그룹 계열사 임직원들과 함께 시너지 협력 방안을 논의하는 등, 취임 시에 강조했던 ‘글로벌사업의 빠른 안정화와 전략적 확대’를 현장에서 직접 챙겼다.

또한 그는 해외법인 KB대한특수은행의 직원들과 캄보디아 칸달주에 위치한 꼬 레아 루(Koh Reah Leu) 초중등학교를 방문해 체육시설 개선 및 도서 지원을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 

기부금 전달과 함께 학생들에게 준비한 빵과 음료 등 간식을 전달하는 행사도 가졌다. 전달된 기부금은 학교 축구장 및 배구장의 배수시설 설치와 운동복, 축구공, 배구공 등 체육 용품 구입에 사용될 예정이다. 

KB대한특수은행은 이날 방문한 꼬 레아 루 초·중학교에 지속적으로 도서관 만들어주기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해 왔다. 지난 1월에는 직원들이 직접 창고에 그림을 그려 도서관 환경을 만들고 약 1000여권의 책을 기부해 도서관 개원을 지원했다.

또한 폐타이어를 활용한 굿즈 제작 및 판매금액 기부, 낙후지역의 태양광 가로등 거리 조성, 골목길 반사경 설치 등 창의적인 지역 특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KOTRA가 발간한 ‘ASEAN 진출 한국기업 우수 CSR 사례’ 에 선정되는 등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가고 있다.

이 사장은 “아이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책을 읽고, 마음껏 뛰어놀며 자라기를 바란다”며 “KB대한특수은행 또한 캄보디아의 미래인 아이들이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