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청년의 글로벌 창업 및 해외 취업 공동지원으로 시너지 창출
- 해외 취업 경력자와 스타트업의 일자리 매칭 및 창업컨설팅 지원

창업진흥원(원장 김용문)은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과 지난 11일 서울해외취업센터에서 청년 국내외 취·창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MOU)을 체결했다 (출처 = 창업진흥원)
창업진흥원(원장 김용문)은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과 지난 11일 서울해외취업센터에서 청년 국내외 취·창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MOU)을 체결했다 (출처 = 창업진흥원)

 

창업진흥원(원장 김용문)은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과 지난 11일 서울해외취업센터에서 청년 국내외 취·창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대한민국 청년들의 성공적인 글로벌창업·해외취업과 해외취업경력자의 안정적인 국내 재정착 지원을 위한 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추진되었다.

양 기관은 ▲글로벌 창업기업과 청년의 연계, ▲해외취업 경력자 대상 창업교육 및 컨설팅 지원 등을 통한 창업자 육성, ▲해외 취·창업 관련 행사(설명회, 박람회 등) 공동 개최 등을 협력할 예정이다.

또한, 해외취업정보망(월드잡플러스)에 ’스타트업 채용관‘을 구축하고 창업기업 인터뷰와 해외 현지직원 채용공고 등을 공유할 계획이며, 해외창업 공고 연계 제공, 국가·직종별 취·창업 합동 박람회 개최 등 상호 교류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문 창업진흥원장은 “글로벌 창업과 일자리 창출 지원체계를 구축하는 데 있어 양 기관이 보유한 인프라와 자원을 활용한 좋은 협업 사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어수봉 한국산업인력공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창업 및 글로벌 창업기업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과 해외취업경력자에 대한 지원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해외취업자에 대한 다양한 경력개발 지원사업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