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AXA손해보험]
[사진=AXA손해보험]

AXA손해보험(이하 악사손보)이 환경실천연합회, 카카오와 협력해 ‘자원순환 탄소지우기’ 모금 캠페인을 실시한다.

20일 악사손보에 따르면 ‘자원순환 탄소지우기’ 모금 캠페인은 AXA(악사)그룹에서 매년 시행하는 사회공헌활동 주간인 ‘AXA Week for Good’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기후위기 문제에 대한 인식 전환과 탄소 절감 생활화를 실천하기 위해 기획됐다.

악사손보는 카카오의 사회공헌 플랫폼인 카카오같이가치를 통해 다음달 10일까지 환경 교육 소외 어린이들에게 ▲환경 놀이키트 ▲업사이클링 생활용품 체험 물품 전달 등을 위한 모금을 진행한다. 목표 모금액은 1000만원으로 카카오같이가치 내 악사손보 모금함 페이지에서 응원, 공유 또는 댓글을 작성하면 기부에 동참할 수 있다.

아울러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야외 플로깅 활동 및 환경 팝업북 제작 봉사활동도 전개한다. 임직원들이 직접 제작한 팝업북은 국내 저소득층 아이들에게 전달돼 친환경 생활 실천을 돕는 교육 자료로 사용될 예정이다.

악사그룹은 2017년부터 새로운 석탄 채굴 사업 및 오일샌드 인수 중단을 선언하는 등 기후변화 인식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있다. 악사손보 역시 지난해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도 지역에 숲을 조성하는 ‘반려나무 나눔 캠페인’에 동참하고 매년 세계 환경의 날을 기념해 자원 재순환을 중심으로 한 임직원 기부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생활 속 탄소 저감 활동을 꾸준히 실천 중이다.

기욤 미라보 악사손보 대표이사는 "이번 모금 캠페인을 통해 임직원들을 비롯한 많은 사람들이 환경 문제에 대한 심각성을 인식하고, 기후변화에 대응해 나가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악사손보는 더 나은 사회를 만들어 나가기 위한 책임 의식을 가지고 환경 보존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계속해서 펼쳐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