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가 반려견 등록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이마트24]
이마트가 반려견 등록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이마트24]

이마트24가 반려견 등록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마트24는 반려견 등록 서비스 플랫폼 ‘페오펫’과 함께 반려견 등록 서비스를 오픈하며 ‘펫 프랜들리(Pet-Friendly) 플랫폼’으로 진화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전국 이마트24 POS기를 통해 고객이 직접 남긴 연락처로 동물등록 전용 링크가 전송되고, 사이트에서 고객이 반려견 사진 등 정보와 배송지만 입력하면 된다.

반려견 정보는 매일 자정 ‘페오펫’을 통해 관할구청 동물등록시스템에 정식 등록되며, 등록된 반려동물의 정보가 담긴 페콩칩 외장칩(외장형 무선식별장치)은 고객이 희망하는 장소로 배송된다.

반려견 정보 입력 시점에 페콩칩 18개 디자인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으며, 배송된 외장칩은 반려동물 외출 시 목줄이나 가슴줄 등에 걸어 사용할 수 있다. 페콩칩 가격은 단품 2만 3400원, 패키지 3만 4800원이다. 단품은 외장칩만 배송되며, 패키지는 외장칩과 함께 일명 개민증이라 불리는 반려동물등록증과 액자형 인증서가 포함된다.

이마트24는 전국 매장이 반려동물 등록을 장려하고 알릴 수 있는 오프라인 홍보 채널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상현 이마트24 서비스플랫폼팀 MD는 “반려견 등록 서비스 오픈을 통해 아직 반려견을 등록하지 않은 고객들이 등록 의무를 인지하고 간편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는 사회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를 시작으로 이마트24는 펫 프렌들리 플랫폼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