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닐라 어쿠스틱
바닐라 어쿠스틱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가 혼성 2인조 어쿠스틱 인디밴드 '바닐라 어쿠스틱'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바닐라 어쿠스틱'은 오는 7월 1일 디지털 싱글 'Checklist'를 발매할 예정이다. 

28일 업계 및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는 '바닐라 어쿠스틱'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바닐라 어쿠스틱'은 바닐라맨과 성아로 구성된 혼성 듀오다. 바닐라맨은 볼빨간사춘기의 전곡을 프로듀싱 한 것으로 잘 알려졌으며, 저작권 대상 시상식에서 3년 연속 편곡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디네이션 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영입으로 인디씬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디네이션 관계자는 "바닐라 어쿠스틱의 감성과 디네이션의 조합을 음악적으로 잘 보여드릴 것"이라며 "앞으로 활발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내달 1일 발매 예정인 신곡 'Checklist'는 밝고 리듬감 있는 알앤비 비트의 곡으로, 여름 시즌에 맞는 감미로운 감성의 곡이 될 전망이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