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에서 한 학생이 먹거리를 구입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GS25에서 한 학생이 먹거리를 구입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GS25가 고물가 시대 결식아동들의 편의를 돕기 위해 아동급식카드 사업 확대에 나선다. 

18일 GS리테일은 전국 지자체들과 아동급식카드 온라인 결제 서비스 오픈을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6월 약 1억원을 투자해 전국 최초로 선보인 서울시 아동급식카드(꿈나무)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올 하반기 다른 지역에도 순차적으로 오픈한다는 계획이다. 

아동급식카드 온라인 결제는 먹거리 20% 할인이 적용돼 결식아동들의 가격 부담을 최소화하고, 대면 사용으로 발생하는 낙인효과를 해소하는데도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GS25는 아동급식카드 사업 확대와 더불어 이달 8월에는 ’우리 동네 밥값 지킴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행사는 △’나만의 냉장고’ 앱 예약 주문 할인 △’나만의 냉장고’ 앱 도시락 스탬프 이벤트 △점포 도시락 타임세일 등 3가지다.

’나만의 냉장고’ 앱 예약 주문 할인은 앱에서 도시락 11종을 예약 주문할 경우 50% 할인되는 이벤트다. 8월 10일부터 19일까지 하루 5000개 한정 수량으로 진행 중이며, 매일 1시간 안에 매진되고 있다. GS25는 해당 행사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행사 기간을 5일 연장하며, 해당 기간인 20일부터 24일까지는 매일 1000개 상품이 적용될 예정이다.

’나만의 냉장고’ 앱 도시락 스탬프 이벤트는 점포에서 도시락 구매 후 GS&POINT를 적립하면 유료 멤버십 서비스인 ‘더팝플러스 한끼+’가 증정되는 행사다. 8월 10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되고 있으며, 경품은 1인 1회 선착순 방식으로 총 1만 개가 지급된다.

점포 도시락 타임세일은 매장에서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4000~5000원 대 도시락 전 상품이 1000원 할인되는 이벤트다. 8월 16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되며, 고객들은 해당 기간과 시간대에 원하는 도시락 상품을 고른 후 ‘나만의 냉장고’ 앱 이벤트 화면에 있는 1000원 할인 QR코드를 제시하면 저렴한 가격에 도시락을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최근 런치플레이션으로 인해 GS25 먹거리 매출 신장률은 8월(1~16일) 기준 전년 동기 대비 도시락 41.7%, 김밥 34.6%, 주먹밥 29.4%, 샌드위치 36.2% 신장하고 있다.

이정표 GS리테일 마케팅실장은 “GS25는 치솟는 밥값과 물가 안정에 대한 해결사이자 우리 동네 밥값 지킴이로서 다양한 혜택을 통해 국민들이 합리적인 한 끼를 즐길 수 있도록 앞장서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생활 밀접한 상품 카테고리에 대한 우수한 프로모션을 전개해 국민 물가 안정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