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직 과 지방직 시험 일정 겹쳐
-'22년 1월 1일 일정 발표 예정

내년 6월 18일 시행 예정이던 국가공무원 9급 공채 면접시험이 일정이 취소됐다. 변경 일정은 내년 1월 1일 공식 발표 예정이다. 

인사처는 23일 "공무원 시험 및 기관별 자격증 시험일정 등을 종합적으로 논의하여 결정했다"라며 “지난 11월 1일 공고된 국가직 공무원 공채시험일정은 공식시험일정 수립·발표 전에 시험시간 확보 및 준비차원의 대략적인 일정 안내”라고 밝혔다.

이어 “직류별 선발인원 등을 포함한 최종 시험 일정은 ‘22년 1월 1일에 공식 발표될 예정”이며 “지방직 9급 필기시험 일정과 겹치지 않도록 하여 6월 18일에는 면접을 실시하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앞서 인사처는 지난 11월 1일 공고에서 내년 국가공무원 9급 공채 필기시험 일정을 4월 2일로 안내하면서 면접시험 일정은 6월 11일부터 6월 18일까지로 공지했다. 하지만 지방공무원 9급 공채 필기시험이 6월 18일로 예정돼 있어 수험생들의 불만이 폭주했다.

이에 인사처는 인사처는 지난 11월 1일 공고된 국가직 공무원 공채시험일정은 공식시험일정 수립·발표 전에 시험시간 확보 및 준비차원의 대략적인 일정 안내라고 해명했다. 국가공무원 9급 공채 면접시험과 지방공무원 9급 공채 필기시험이 겹쳐 수험생의 피해가 예상되기 때문이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