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북 교육청, "면접특강을 통해 전략 및 노하우를 전수...자신감을 심어주고자"

퍼블릭뉴스 유튜브

전라북도교육청이 도내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들의 국가직 공무원 시험 최종 합격률을 높이기 위해 적극적인 지원에 나섭니다.

전북도 교육청은 ‘2021년 국가직 지역인재 9급 수습직원 선발 필기시험 합격자 면접특강’을 3차례에 걸쳐 운영합니다.

이번 면접특강은 일반행정, 세무, 보건, 일반기계, 전기, 일반농업, 산림자원, 전송기술 등의 직렬 에서 필기시험에 합격한 18명을 대상으로 합니다.

먼저 22~23일에는 개별면접과제 작성과 발표, 모의면접 평가 및 개인 발표 등 맞춤형 면접특강을 진행합니다.

특히 모의면접에서는 인성·압박·연계·시사 질문 등을 통해 다양한 면접 상황을 연출하면서 실전 대응력을 높입니다.

이어 12월 2일은 최종 실전 모의면접 대비에 집중합니다. 오전과 오후로 나누어 실전 모의면접을 진행하고, 개인별 맞춤 피드백 제공으로 학생들의 자신감을 높인다는 계획입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계열별 맞춤형 면접특강을 통해 고득점 전략 및 노하우를 전수하고, 학생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주고자 한다”며 “면접시험 대응능력 향상으로 필기시험 합격자 전원이 최종합격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국가직 지역인재 9급 수습직원 선발시험에서 전북은 2018년 7교 9명, 2019년 6교 16명, 2020년 8교 14명이 필기에 합격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동영상을 시청하시기 바랍니다.)

▶진행 : 엄지희 기자
▶구성 : 엄지희 기자
▶영상편집 : 유회중 기자, 석진영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