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황선우 선수와 이예원 선수가 KB국민은행 본점 옥상에 조성된 ‘K-Bee 도시양봉장’에서 올해 첫번째 꿀 수확 행사를 가졌다. [사진=KB금융그룹]
(왼쪽부터) 황선우 선수와 이예원 선수가 KB국민은행 본점 옥상에 조성된 ‘K-Bee 도시양봉장’에서 올해 첫번째 꿀 수확 행사를 가졌다. [사진=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이 KB국민은행 본점 옥상에서 올해 첫 번째 꿀 수확 행사를 열었다.

15일 KB금융그룹에 따르면 지난 5월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국민은행 본점 옥상에 ‘케이비(K-Bee) 도시 양봉장’이 조성됐다. 이는 KB금융이 기후변화 등의 영향으로 개체수가 급감하고 있는 꿀벌의 생태계 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지난 5월 시작한 ‘K-Bee프로젝트’의 하나다.

지난 8일 열린 꿀 수확 행사에는 KB금융그룹 직원들과, KB금융그룹이 후원하는 황선우 수영 국가대표 선수 및 이예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 선수가 참여했다.

참가자들은 벌통 6개에서 야생화 꿀 약 60㎏을 채집한 후, 이를 착즙기로 옮기는 과정 등을 거쳐 약 230개 병에 꿀을 나눠 담았다. 이번에 만든 K-Bee 벌꿀은 여의도 본점 인근의 소상공인들과 주민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KB금융은 강원 홍천 지역에 벌이 좋아하는 밀원수 10만 그루를 심고 있으며 여의도 사옥 옥상에는 도시 양봉장을 조성했다. 이 양봉장에 서식하고 있는 약 12만 마리의 꿀벌은 한강과 샛강 등지를 오가며 야생 꿀을 채취하고 있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