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윤 신임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 대표이사 [사진=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
강태윤 신임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 대표이사 [사진=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

교보라이프플래닛생명보험이 디지털 경영 혁신 부문에서 전문성을 인정받은 강태윤 경영지원실장을 새로운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16일 교보라이프플래닛에 따르면 강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5일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본사에서 열린 제10차 이사회를 통해 선임됐다. 임기는 오는 2024년 9월까지 2년이다.

숭실대학교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워싱턴대학교에서 MBA 학위를 취득한 강 신임 대표이사는 지난 1997년 교보생명 입사 후 e-Business TF장부터 다양한 부문의 전략 기획 업무를 담당했다.

이후 2013년 교보라이프플래닛 설립 이후 경영지원실장을 맡아 디지털 경영 혁신 부문에서 전문성을 인정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교보라이프플래닛은 2015년부터 줄곧 생명보험업계 CM채널에서 높은 시장 점유율을 유지해오고 있다. 2022년 상반기 기준 25회차(2년 이상) 계약 유지율은 업계 내에서 가장 높은 83.5%을 기록하며 고객 신뢰도 확보에 성공했다.

금융권 최초로 오픈인증 서비스를 도입했으며, 모바일 청약∙자필서명, 지문∙간편 인증, 간편결제시스템 등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고객 편의성을 한층 개선시켰다.

강 신임 대표이사는 “디지털 생명보험사로서의 기반을 더욱 강화하고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 디지털 생명보험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며 “고객과 모든 시장관계자가 인정하는 디지털 생명보험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퍼블릭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